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자막뉴스] "마음 놓고 에어컨 틀어요" 어느 아파트 경비실의 비밀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8-08-07 13:31
몸 하나 누이기 힘든 비좁은 경비실.

CCTV 장비의 열기까지 더해져 한낮에는 내부 온도가 40도를 훌쩍 넘기기 일쑤입니다.

작은 선풍기 하나로는 도저히 감당할 수 없는 수준입니다.

이 경비실 옥상에 300W급 미니 태양광 패널 2기가 설치됐습니다.

아파트 경비실을 폭염 대책이 시급한 에너지 취약시설로 지정한 서울시가 민간업체들의 도움을 받아 무상으로 설치해준 겁니다.

요즘 같이 일사량이 많을 때는 선풍기는 물론 작은 벽걸이 에어컨도 하루 대여섯 시간은 넉넉하게 돌릴 수 있습니다.

경비실에서 쓰고 남은 전기는 공용 전기로 활용하게 됩니다.

당연히 주민들도 환영하는 분위기입니다.

서울시는 앞으로 4년간 3백 세대 이하 소규모 단지의 경비실 4천5백 곳에 태양광 발전 설비를 설치한다는 계획입니다.

여기에 필요한 56억 원 가운데 40% 정도는 민간업체들의 기부로 충당됩니다.

취재기자 : 유투권
촬영기자 : 정철우
영상편집 : 임현철
자막뉴스 제작 : 육지혜 에디터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