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자막뉴스] 뛰는 밀수범 위 나는 조폭...4억 원어치 금괴 '꿀꺽'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8-04-10 10:24
홍콩에서 한국을 거쳐 일본으로 금괴를 밀거래하는 A 씨.

SNS를 통해 운반책을 모집하는 광고를 냈는데 이를 본 조직폭력배 B 씨가 접근해 금괴 운반일을 맡았습니다.

하지만 B 씨는 이를 빼돌리기 위해 이미 치밀한 계획을 세운 뒤였습니다.

미리 포섭해둔 유흥업소 여성 4명과 짐꾼 남성 1명 등 5명을 금괴 운반에 동원했습니다.

여성 4명은 지난해 7월 20일 인천공항 면세구역에서 홍콩에서 온 밀수업자에게서 1kg짜리 금괴 8개를 넘겨받아 각각 속옷에 넣어 일본 나리타 공항으로 입국했습니다.

이후 이들은 운반을 부탁한 밀수업자가 지정한 사람을 따돌리고 금괴를 빼돌려 일본에서 3억6천만 원에 처분했습니다.

범행을 주도한 조폭 A 씨는 금괴를 판 돈으로 운반에 동원한 여성들에게 200만∼300만 원씩 건넨 뒤 나머지는 유흥비 등으로 모두 탕진했습니다.

경찰은 조폭 B 씨를 구속하는 등 모두 9명을 입건했습니다.

경찰은 운반을 의뢰한 A 씨의 경우 일본 관세법 위반 혐의로는 처벌이 가능하지만, 국내법으로는 처벌이 어렵다고 밝혔습니다.

취재기자 : 손재호
촬영기자 : 전재영
화면제공 : 부산지방경찰청
자막뉴스 제작 : 육지혜 에디터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