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자막뉴스] 경찰이 분실한 주민들의 개인정보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7-11-14 09:43
사라진 주민등록 발급 신청서 원본은 충주지역 주민 498명분.

경찰청에 보관해야 할 2014년 1월분의 주민등록발급 신청서 원본이 사라진 겁니다.

분실 사실은 지난달 충주의 한 주민센터가 주민등록증 재발급 과정에서 지문 조회에 이상이 있다고 경찰에 알려오면서 확인됐습니다.

주민등록발급 신청서 원본에는 해당 주민의 열 손가락 지문과 개인정보가 담겨 있습니다.

이 때문에 외부에 유출되는 일이 없도록 특별관리 대상으로 분류돼 있습니다.

지역 주민센터에서 주민등록발급 신청서를 받아 관할 경찰서로 보내면, 각 지방경찰청이 이를 다시 취합해 데이터베이스화한 후 기초 수사자료로 활용합니다.

신청서 원본은 경찰청으로 보내져 과학수사관리관실에 별도 보관됩니다.

이 때문에 만약 외부로 유출됐다면 도용 사고로 이어질 우려가 큽니다.

뒤늦게 상황을 파악한 경찰은 충주경찰서가 498명분의 주민등록발급 신청서를 등기우편을 통해 충북경찰청으로 발송한 사실까지는 확인했지만, 원본은 찾지 못했습니다.

중요한 개인정보가 담긴 주민등록증 발급 신청서 원본이 분실된 사실을 경찰은 3년 넘게 모르고 있었습니다.

취재기자 : 이성우
촬영기자 : 원인식
자막뉴스 제작 : 육지혜 에디터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