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가을옷 갈아입은 설악산...첫 단풍 시작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7-09-26 22:34
앵커

가을 산이 주는 아름다운 선물이죠.

올해 첫 단풍이 설악산 정상에 내려앉았습니다.

홍성욱 기자가 대청봉에 다녀왔습니다.

기자

하늘과 맞닿은 곳.

해발 1,708m 설악산 정상 대청봉 일대에 단풍이 내려앉았습니다.

짙은 녹음 사이로 물든 울긋불긋 단풍.

기암괴석과 어우러져 장관을 이룹니다.

대청봉에서 바라본 설악산 정상입니다. 마치 물감을 뿌려놓은 듯 노랗고 빨갛게 물들었습니다.

정상에 오른 등산객들은 자연이 수놓은 절경에 감탄이 터져 나옵니다.

[명노섭 / 충남 아산시 탕정면 : 제 평생에 이렇게 아름다운 모습은 처음 봅니다. 농도가 너무 짙고 아름답게 단풍이 들어서 내려가기 싫을 정도예요.]

정상부터 산 전체의 20%가 물들었을 때를 첫 단풍으로 보는데 지난해보다 나흘, 평년보다 닷새 빨리 시작됐습니다.

큰 일교차와 늘어난 일조시간 덕인데, 설악산 단풍은 추석 연휴에 산허리까지 내려올 전망입니다.

[김종완 / 설악산 국립공원사무소 : 지난 주말부터 시작된 단풍은 대청, 중청을 거쳐 현재 서북 능선 그리고 공룡능선, 마등령까지 붉게 물들이고 있습니다.]

설악산에 이어 다음 달 중순 북한산과 내장산, 무등산에도 첫 단풍이 시작됩니다.

첫 단풍 이후 통상 2주 뒤 절정을 맞는데, 올해 단풍 절정은 다음 달 19일 설악산을 시작으로 지리산 24일, 북한산 29일, 11월 초에는 무등산과 내장산으로 이어집니다.

전국 국립공원과 탐방로의 단풍 실황 정보는 기상청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YTN 홍성욱[hsw0504@ytn.co.kr]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