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주요뉴스
    울산 에쓰오일 신축공사장 폭발사고...5명 다쳐
    울산 에쓰오일 신축공사장 폭발사고...5명 다쳐

    동영상시청 도움말

    앵커

    오늘 정오쯤, 에쓰오일 울산공장의 정유시설 신축 공사장에서 폭발사고로 불이 났습니다.

    불은 30여 분만에 꺼졌지만 작업자 5명이 다쳤습니다.

    김인철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시뻘건 불길을 휘감은 검은 연기가 하늘로 치솟습니다.

    백m가 넘는 대형 크레인이 부러진 채 배관 위에 늘어져 있습니다.

    사고가 난 건 정오를 갓 넘긴 시각.

    에쓰오일 울산공장 정유시설 신축 공사장에서 갑자기 대형 크레인이 넘어지면서 배관을 덮쳤고, 이 사고로 폭발과 함께 불이 난 겁니다.

    사고 난 배관에는 기름증기가 있었지만, 유해물질 유출은 없었습니다.

    [에쓰오일 관계자 : 워낙 큰 대형 크레인이다 보니 배관을 건드린 것 같아요. 배관에 기름이 흐르지는 않고, 안에 가스가 있었는지는 몰라도….]

    불이 나자 소방차가 출동해 진화에 나섰고, 불은 30여 분만에 꺼졌습니다.

    당시 현장에 있던 근로자들은 대부분 점심을 먹기 위해 이동 중이어서 큰 인명 피해는 면할 수 있었습니다.

    또 폭발 소리에 놀란 작업자들이 급히 대피하는 소동이 빚어졌고, 시커먼 연기가 치솟아 주변 주민들이 한때 불안해하기도 했습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대형 크레인이 넘어진 원인 등 정확한 사고 경위를 파악하고 있습니다.

    YTN 김인철[kimic@ytn.co.kr]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