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주요뉴스
    중학교 야구부 가혹 행위...경찰 수사 착수
    중학교 야구부 선배들이 후배들에게 가혹 행위를 해왔다는 YTN 단독 보도와 관련해 경찰이 수사에 착수했습니다.

    대전 동부경찰서는 가혹 행위 사실을 수사하기 위해 해당 학교 측에 관련 조사 내용 등을 요청했다고 밝혔습니다.

    해당 학교도 체육소위원회를 열고 가혹 행위를 묵인한 것으로 확인된 야구부 감독과 코치 등 2명을 해임하기로 했으며, 조만간 운영위원회에서 징계 여부를 최종 결정 하기로 했습니다.

    대전의 한 중학교 야구부에서는 올 초부터 진행된 전지훈련과 교내 훈련 도중 3학년 선배들이 후배들에게 병뚜껑에 머리를 박게 하거나 부모님을 욕하게 하는 등 가혹 행위가 있었던 것으로 확인돼 가해 학생들에게 최대 15일의 출석 정지 처분이 내려졌습니다.

    이상곤 [sklee1@yt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