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경찰관 술 마시고 무단횡단 택시 치여 숨져
Posted : 2017-03-21 09:56
현역 경찰관이 술을 마시고 무단횡단을 하다 차에 치여 숨졌습니다.

오늘(21일) 새벽 1시 45분쯤 광주광역시 용봉동 편도 3차 도로에서 광주 모 지구대 소속 50대 박 모 경위가 택시에 치였습니다.

박 경위는 곧바로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숨을 거뒀습니다.

경찰은 박 경위가 술을 마시고 집에 들어가다가 무단횡단을 한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경찰은 택시기사를 입건해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이승배 [sbi@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