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커플 사진'을 이상하게 찍어준 할머니
'커플 사진'을 이상하게 찍어준 할머니
Posted : 2017-03-18 17:02
미국 온라인 커뮤니티 레딧의 이용자는 최근 한 할머니가 자신과 아내가 해변을 걷는 모습을 보더니 "다정한 한 쌍을 보니, 사진을 찍어주고 싶다"고 말했던 에피소드를 전했다.

아내는 해변을 걷는 연인의 모습이 사랑스럽게 느껴졌다는 할머니의 제안에 자신의 휴대전화를 건넸고 할머니는 이 커플의 모습을 찍어주었다.

'커플 사진'을 이상하게 찍어준 할머니

이후 부부는 사진이 잘 나왔는지 확인을 하던 중 그만 웃음을 터트리고 말았다. 자신들의 다정한 커플 사진은 없고 할머니의 셀카만 찍힌 것이다.

할머니가 휴대전화가 '셀카 모드'인 것을 모르고 사진을 찍은 것이다. 부부의 사진은 할머니의 선글라스에 반사된 부부의 모습으로 확인할 수 있다.

낯선 할머니의 사진만 남았지만, 둘은 좋은 추억으로 이 사진을 간직하겠다고 말했다.

YTN PLUS(mobilepd@ytnplus.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