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자막뉴스] 12년 만에 가장 추운 입춘...한강도 얼었다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8-02-05 08:42
잠시 녹는가 싶던 한강이 다시 얼어붙었습니다.

강력한 북극 한기가 몰려오며 기온이 급강하했기 때문입니다.

철원 기온이 영하 19.1도, 서울도 영하 12.8도를 기록했습니다.

전날보다 최대 7도나 낮아진 겁니다.

찬 바람이 불며 체감온도는 영하 20도 아래로 뚝 떨어졌습니다.

계절이 봄으로 접어든다는 절기, 입춘이 무색한 한파입니다.

특히 서울을 기준으로 이번 입춘일 기온은 지난 2006년 이후 12년 만에 가장 낮았습니다.

최근 50년을 살펴봐도 기온이 2번째로 낮은 역대급 입춘 한파였습니다.

이번 추위는 화요일, 서울 기온이 영하 14도까지 떨어지면서 절정을 이룬 뒤 목요일부터 풀릴 것으로 보입니다.

한파 속에 서해안과 제주도, 울릉도·독도에는 이틀 정도 많은 눈이 더 내릴 것으로 보입니다.

취재기자ㅣ김진두
영상편집ㅣ최용호
자막뉴스 제작ㅣ류청희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