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세계 1위' 나달, 4년 만에 US 오픈 정상
'세계 1위' 나달, 4년 만에 US 오픈 정상
Posted : 2017-09-11 16:20
앵커

US오픈 테니스 대회 남자 단식에서 이변은 없었습니다.

세계 1위 라파엘 나달이 3대 0 완승으로 대회 우승컵을 들어 올렸는데요.

해외 스포츠 소식 이형원 기자입니다.

기자

세계 1위 라파엘 나달은 시작부터 상대를 압도했습니다.

받아낸 공을 네트 바로 앞으로 툭 떨구는 역습으로 앤더슨을 쩔쩔매게 하더니,

비슷하게 들어온 공격에는 빈틈없는 발리로 서브 게임을 가져왔습니다.

1·2세트를 내준 앤더슨이 3세트에서 반격에 나섰지만,

나달의 관록이 한 수 위였습니다.

허를 찌른 공격으로 앤더슨의 두 손 두 발을 모두 묶어버린 나달,

팔을 번쩍 들어 올리며 4년 만의 US 오픈 승리이자 16번째 메이저 대회 우승의 기쁨을 만끽했습니다.

미 프로야구에서는 LA 다저스가 10연패로 팬들에게 충격을 안겼습니다.

콜로라도와의 홈 경기에서 8회까지 단 한 점도 뽑아내지 못하며 일방적으로 끌려간 다저스.

결국 8대 1 완패로 체면을 구기며 10연패 늪에 빠졌습니다.

텍사스의 추신수는 양키스에 13대 4로 크게 뒤진 8회 말 2루타로 2타점을 올렸지만 팀의 패배를 막지는 못했습니다.

양키스의 저지는 연타석으로 40·41호 홈런을 터뜨리며 메이저리그 역대 두 번째로 40홈런 이상을 친 신인이 됐습니다.

YTN 이형원[lhw90@ytn.co.kr]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