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KIA, 압도적인 1위 마감...양현종 100승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7-07-13 23:36
앵커

프로야구 KIA가 2위 NC와 3연전을 쓸어담고 8경기 차 압도적인 1위로 전반기를 마무리했습니다.

양현종은 통산 100승으로 기쁨을 더했습니다.

이경재 기자입니다.

기자

양현종이 4회 나성범을 공 3개 삼진으로 잡아냅니다.

권희동과 이호준도 연속 삼진.

5회와 6회에도 양현종의 삼진 퍼레이드는 이어졌습니다.

6회까지 삼진 9개를 잡아내며 1실점.

타선에선 1번 이명기와 2번 김주찬이 7회 연속 타자 홈런 등 6안타 5타점을 합작하며 양현종의 통산 100승 달성을 도왔습니다.

KIA는 2위 NC에 3연승을 포함해 5연승을 달리며 8경기 차 1위로 기분 좋게 전반기를 마감했습니다.

6회까지 2실점으로 잘 던지던 롯데 에이스 박세웅이 7회 노아웃 만루 위기를 맞고 흔들립니다.

여기서 한화의 대타 카드가 적중했습니다.

송광민은 좌중간을 가르는 2루타로 주자 세 명을 모두 홈으로 불러들였습니다.

한화는 6대 4 역전승으로 3연패를 끊었습니다.

넥센은 만루 위기에서 투수를 교체했는데 독이 됐습니다.

두산의 김재호는 바뀐 투수 윤영삼의 공을 힘껏 잡아당겨 그랜드슬램을 만들었습니다.

두산 선발 니퍼트는 7회 투아웃까지 두 점만 내주고 시즌 9승을 따냈고, 두산은 4위 넥센에 한 경기 차로 따라붙었습니다.

LG는 홈런군단 SK를 상대로 백창수와 오지환, 강승호가 차례로 홈런을 날리며 9대 1로 승리했습니다.

홈런 선두 최정은 8회 31호 아치로 아쉬움을 달랬습니다.

kt는 9회 말 윤석민의 동점 적시타와 정현의 끝내기 안타로 삼성을 꺾고 8연패에서 탈출했습니다.

YTN 이경재[lkjae@ytn.co.kr]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