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주요뉴스
    넥센, SK에 극적 재역전승 '6연패 탈출'
    넥센, SK에 극적 재역전승 '6연패 탈출'

    동영상시청 도움말

    앵커

    프로야구 넥센이 SK에 극적인 재역전승을 거두며 6연패에서 탈출했습니다.

    NC는 롯데와의 3연전을 모두 쓸어 담았고, KIA와 LG의 투수 헥터와 류제국은 각각 시즌 4승째를 거두며 다승 공동 선두로 나섰습니다.

    지순한 기자입니다.

    기자

    연패를 끊으려는 넥센과 연승을 이어가려는 SK의 맞대결.

    넥센이 서건창의 2타점 적시타로 앞서갔습니다.

    연승팀 SK의 저력도 무서웠습니다.

    7회 말 2사 뒤 이홍구의 솔로 홈런 포함 5안타를 몰아치며 단번에 경기를 뒤집었습니다.

    하지만 8회 초, 넥센이 김하성의 투런 홈런 등으로 석 점을 뽑아내며 재역전에 성공했습니다.

    두 점 차를 잘 지킨 넥센, 길었던 6연패의 수렁에서 벗어났습니다.

    SK는 연승을 7경기에서 멈췄습니다.

    [김하성 / 넥센 내야수 : 팀이 하위권에 있는데 앞으로 경기 많이 남았으니까 더 이기는 경기해서 팬들이 더 환호하는 경기할 수 있도록 열심히 노력하겠습니다.]

    NC는 롯데를 한 점 차로 누르고 3연전을 모두 쓸어 담았습니다.

    결승 쓰리런 홈런을 터뜨린 모창민이 승리의 일등 공신이 됐습니다.

    NC는 기분 좋은 4연승을 달린 반면, 롯데는 4연패에 빠졌습니다.

    류제국이 시즌 4승째를 거둔 LG는 한화를 꺾고 5할 승률 이상을 지켜냈습니다.

    KIA는 에이스 헥터의 호투와 선발 전원 안타를 앞세워 kt를 대파하며 단독 선두를 굳게 지켰습니다.

    두산은 3타수 2안타 3타점을 올린 양의지의 활약으로 삼성에 승리했습니다.

    YTN 지순한[shchi@ytn.co.kr]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