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설조 단식 32일째, '종단 개혁' 촉구 범불교도대회 개최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8-07-22 08:18
조계종 개혁과 총무원장 설정 스님의 퇴진을 요구하는 설조스님의 단식이 한 달을 넘긴 가운데 스님과 불자 등 천여 명이 모이는 집회가 열렸습니다.

김영국 상임대표를 비롯해 조계종 적폐청산 시민연대 회원들은 어제 서울 조계사 건너편 템플 스테이에 모여 설정 총무원장 등 종단 지도부가 불교의 위상을 떨어뜨렸다면서 이들의 사퇴를 촉구했습니다

또한, 노스님의 단식 중단을 촉구하는 의미로 릴레이 단식과 릴레이 108배를 해 스님의 뜻을 널리 알리겠다고 덧붙였습니다.

이에 앞서 88세인 설조스님은 총무원장 퇴진 등을 요구하며 지난달 20일부터 단식을 계속하고 있고 조계종 총무원은 혁신위원회를 통한 내부 해결을 고수하고 있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