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영화 <레옹> 재개봉 무산...감독 성추행·소아 성애 논란
Posted : 2018-07-18 18:05
뤽 베송 감독 영화 '레옹'의 재개봉이 무산됐습니다.

수입사 조이앤시네마는 "최근 뤽 베송 감독의 성추행 의혹과 더불어 많은 논란이 인 뒤 극장 개봉이 어려워졌다"면서 "개봉을 무기한 연기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레옹' 감독판은 오는 19일 재개봉할 예정이었지만, 연출 의도에 소아 성애적 요소가 있다는 논란이 불거진 데다 최근 연출자인 뤽 베송 감독의 성폭행, 성추행 의혹이 잇따라 불거지면서, 부정적 여론 속에 재개봉이 무산됐습니다.

1995년 작 영화 '레옹'은 살인청부업자 레옹과 부모를 잃은 소녀 마틸다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로, 개봉 당시 국내에서만 150만 관객을 동원하며 인기를 끌었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