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신과함께' 김용화 감독 차기작은 우주 SF '더문'
'신과함께' 김용화 감독 차기작은 우주 SF '더문'
Posted : 2018-06-07 10:56
천만 영화 '신과함께-죄와벌'로 한국형 판타지의 지평을 넓혔다는 김용화 감독이 이번에는 우주를 소재로 한 SF 영화에 도전합니다.

제작사 덱스터스튜디오에 따르면 김 감독은 차기작으로 SF 휴먼 블록버스터 '더문'을 연출하기로 했습니다.

'더문'은 우연한 사고로 우주에 홀로 남겨진 한 남자와 그를 귀환시키려는 지구의 또 다른 남자의 감동 휴먼 스토리로 블록버스터급 한국영화에서 우주를 배경으로 한 영화는 '더문'이 처음입니다.

김 감독은 지난해 역대 흥행 2위에 오른 '신과함께-죄와벌'에 이어 오는 8월 1일 '신과함께-인과연' 개봉을 앞뒀고, 할리우드 진출작 '프로디걸'의 시나리오 작업도 진행 중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