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문체부, 블랙리스트 논란 윤미경 예술경영지원센터 대표 임명 철회
Posted : 2018-05-10 19:02
문화체육관광부가 블랙리스트 실행 관여 의혹을 받아온 윤미경 예술경영지원센터 신임 대표의 임명을 철회하고 새 대표를 선임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문체부는 개혁적 성향의 인사가 대표로 임명돼야 한다는 예술계의 의견을 수용해 임명 절차를 새롭게 진행할 예정이라고 말했습니다.

문체부는 어제 임기 3년의 예술경영지원센터 대표로 윤미경 전 국립극단 사무국장을 임명했다고 발표했는데 문화예술계 블랙리스트 진상조사 및 제도개선위원회 측에서 블랙리스트 실행에 관여한 인사라는 의혹을 제기하자, 임명장 수여식을 보류했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