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블랙리스트 타파 연극인회의 "윤미경 예술경영지원센터 대표 임명 철회해야"
Posted : 2018-05-10 17:38
600여 명의 연극·예술인이 참여한 '블랙리스트 타파와 공공성 확립을 위한 연극인회의'는 오늘 성명을 내고 윤미경 신임 예술경영지원센터 대표의 임명 철회를 촉구했습니다.

블랙타파는 성명에서 윤 신임 대표가 국립극단 사무국장으로 일했던 기간은 블랙리스트가 가장 가혹하게 실행된 시기와 겹친다며 문화체육관광부가 윤 신임 대표의 인사를 취소하고 책임자를 문책하라고 요구했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