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주요뉴스
    USB앨범 '권지용', 이번엔 물빠짐 현상?...YG "의도한 콘셉트"
    오는 19일 정식 발매되는 지드래곤의 새 앨범이 USB 형태인 데 대한 음반 인정 논란에 이어 물 빠짐 현상 논란이 새롭게 불거지자 소속사 YG는 제품 불량이 아닌, 의도한 콘셉트라고 밝혔습니다.

    YG는 '권지용' USB 표면의 붉은색 잉크 번짐 현상은 이번 앨범의 콘셉트인 지드래곤의 DNA와 모태 등을 표현하기 위한 것으로, 이를 위해 수작업으로 앨범을 제작했다고 밝혔습니다.

    또 음반 인정 여부 논란에 대해서는 '권지용' USB 앨범은 특정 서비스 사이트에 접속해 음원 외에도 다양한 콘텐츠를 지속적으로 접할 수 있는 유일한 경로라고 말했습니다.

    어제 지드래곤의 한 일본인 팬은 USB 앨범을 미리 구매해 사용한 뒤 USB 표면에 손가락을 대니 붉은 물이 새어 나왔다며 후기를 올렸고 이후 물 빠짐 현상, 불량품 논란이 일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