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주요뉴스
    한여름밤 수놓을 별똥별 쇼...주말 페르세우스 유성우
    한여름밤 수놓을 별똥별 쇼...주말 페르세우스 유성우

    동영상시청 도움말

    앵커

    이번 주말에는 여름 밤하늘을 화려하게 수놓을 별똥별 쇼가 펼쳐집니다.

    3대 유성우로 꼽히는 '페르세우스 유성우'로 시간당 최대 100개 정도의 별똥별을 볼 수 있다고 합니다.

    정혜윤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한여름 밤, 하늘에서 별똥별이 긴 궤적을 그으며 떨어집니다.

    매년 8월만 되면 찾아오는 페르세우스 유성우입니다.

    사분의 자리, 쌍둥이자리 유성우와 함께 3대 유성우로 꼽히는데, 일 년 중 가장 화려한 별똥별 쇼를 볼 수 있습니다.

    올해는 이번 주말 밤 11시부터 일요일 오전 11시 30분까지 수많은 유성우가 하늘을 수놓을 전망입니다.

    [이태형 / 한국우주환경과학연구소장 : 12일 밤부터 13일 새벽까지는 시간당 최대 90~100개가 떨어지는데, 정점이 되는 시간은 13일 새벽 3시 반쯤입니다.]

    다만 올해는 지난해보다 유성우 수가 다소 적습니다.

    또 달빛이 밝아 유성우를 관측한다면 인공 불빛이 많은 도심보다는 캄캄한 시골의 탁 트인 장소가 더 좋습니다.

    페르세우스 유성우에 이어 찾아오는 다음 별똥별 쇼는 3대 유성우 중 마지막인 쌍둥이자리 유성우로 12월 14일에 볼 수 있을 전망입니다.

    YTN 정혜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