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뉴스 > 과학
    "지하철 쪽잠, 피로회복에 별 도움 안돼"

    어렵게 차지한 지하철 자리에서 자는 쪽잠으로는 별다른 피로회복 효과를 기대하기 힘들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습니다.

    간질·수면 전문의 브라질 칼 박사는 잠을 자는 승객들은 열차 문이 열릴 때마다 가방을 꽉 쥐거나 눈꺼풀을 미세하게 움직이는데 이것은 '낭비성 수면'이라고 주장했습니다.

    지하철 쪽잠은 안구 운동 속도가 낮춰지는 것에 불과해, 수면의 다섯 단계 가운데 가장 낮은 1단계에 해당한다고 밝혔습니다.

    칼 박사는 30대 남성을 대상으로 한 실험 결과 지하철 안에서 피로를 풀 수 있을 정도의 수면을 취하는 것은 분명히 가능해보이지만 매우 짧은 시간이라고 말했습니다.

    칼 박사의 이같은 연구 결과는 뉴욕타임스에 소개됐습니다.
    인기정보
    이슈정보
    베스트클릭이슈
    이시각 주요뉴스

    '일성레포츠'는 왜 'IS레포츠'가 됐나

    '일성레포츠'는 왜 'IS레포츠'가 됐나
    어제 새누리당에서는 북한 '개성공단 공부'가 한창이었습니다. 새누리당 통일경제교실이 열리는 날이었는데요. 경청하고 있는 새누리당 김무성 대표의 모습이죠. 강사는 홍양호 전 통일부 차관입니다. 얼마 전까지 개성공단 관리위원회 위원장을 지냈죠. 개성공단의 실상과 전망 등을 강의했는데요. 그의 입에서는 흥미로운 개성공단 이야기가 흘러나왔습니다. 스포츠의류 업체인 일성...
    • 인기 뉴스
    • 인기 연예·스포츠
    프리미엄클릭
    실시간 주요정보
    DMB 프로야구
    이슈&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