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과학
"지하철 쪽잠, 피로회복에 별 도움 안돼"
어렵게 차지한 지하철 자리에서 자는 쪽잠으로는 별다른 피로회복 효과를 기대하기 힘들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습니다.

간질·수면 전문의 브라질 칼 박사는 잠을 자는 승객들은 열차 문이 열릴 때마다 가방을 꽉 쥐거나 눈꺼풀을 미세하게 움직이는데 이것은 '낭비성 수면'이라고 주장했습니다.

지하철 쪽잠은 안구 운동 속도가 낮춰지는 것에 불과해, 수면의 다섯 단계 가운데 가장 낮은 1단계에 해당한다고 밝혔습니다.

칼 박사는 30대 남성을 대상으로 한 실험 결과 지하철 안에서 피로를 풀 수 있을 정도의 수면을 취하는 것은 분명히 가능해보이지만 매우 짧은 시간이라고 말했습니다.

칼 박사의 이같은 연구 결과는 뉴욕타임스에 소개됐습니다.
인기정보
이슈정보
베스트클릭이슈
이시각 주요뉴스

터널 안의 '시한폭탄'…어둠 속 무방비 전력선

터널 안의 '시한폭탄'…어둠 속 무방비 전력선
[앵커] 지하 도로나 터널 속에는 대규모 전력 케이블이 설치돼 있는데요. 불에 쉽게 타면서 정전 등으로 인한 연쇄 피해를 일으켜 정부가 난연 규정을 강화했습니다. 하지만 실험 결과 현장에서는 규정이 무용지물이었습니다. 이동은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경기도 수원의 한 도심 터널. 빠르게 달리는 차들 위로 어지럽게 엉킨 전력 케이블이 그대로 드러나 있습니다. 고압...
  • 인기 뉴스
  • 인기 연예·스포츠
프리미엄클릭
실시간 주요정보
YTN Application
YTN SNS
  • YTN NEWSON
  • YTN NEWS
  • YTN Science
  • YTN Weather
  • YTN Radio
  • YTN Twitter
  • YTN facebook
  • YTN ChatOn
  • YTN YouTub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