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日 100살 이상 고령자 7만 명 육박..."잘 먹고 대화 즐긴다"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8-09-15 05:48
앵커

일본은 장수국가로 유명한데요.

100살 넘는 고령자가 사상 처음으로 7만 명에 육박하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그 비결이 뭘까요?

도쿄에서 황보연 특파원이 보도합니다.

기자

세계 최장 부부로 기네스북에 오른 일본의 노부부입니다.

부부의 연을 맺은 지 80년이 넘었습니다.

마쓰모토 할아버지는 108살, 미야코 할머니는 100살입니다.

[미야코 할머니 (100세) : 고맙습니다. 감사합니다.]

이 노부부처럼 100살 넘는 고령자가 일본에 7만 명에 육박하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지난해보다 2천 명 넘게 늘었습니다.

48년 연속 증가하며 사상 최다를 기록했습니다.

최고령자는 후쿠오카시에 살고 있는 115살의 다나카 할머니입니다.

[다나카 할머니 (115세) : (몇 살까지 살고 싶으세요?) 앞으로 5년은 더 살고 싶어요.]

100살 이상 고령자는 남성보다 여성이 압도적으로 많습니다.

인구 10만 명당 비율을 보면 시마네현이 101명으로 가장 많았습니다.

장수 노인들이 밝힌 비결은 뭐든 가리지 않고 잘 먹으며, 걱정하지 않고 대화를 즐기는 것입니다.

특히 거의 대부분이 아침 식사를 거르지 않는다고 답했습니다.

[가토우 가쓰노부 / 일본 후생노동상 : 100세가 되시는 분들의 장수를 축하드립니다. 오랫동안 사회발전에 기여해 주신 점에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고령자가 늘면서 올해 연금과 의료비 등 고령자 관련 예산도 우리 돈으로 330조 원이 책정돼 사상 최고기록을 갈아치웠습니다.

도쿄에서 YTN 황보연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