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9·11 추모 준비 도중 찾아온 '흰머리수리' 화제
9·11 추모 준비 도중 찾아온 '흰머리수리' 화제
Posted : 2018-09-12 15:35

9.11테러 희생자를 추모하던 도중 미국을 상징하는 독수리가 찾아와 미국 시민들이 눈시울을 붉혔다.

지난 11일, 미네소타 앤도버 소방국은 10번 고속도로에 국기를 게양하고 소방관들끼리 묵념하는 시간을 가졌다.

소방관들이 국기를 건 뒤 육교에 '우리는 절대 잊지 않겠다'고 쓰인 현수막을 거는 순간, 어디선가 대머리독수리 한마리가 날아왔다. 독수리는 9·11 기념관을 지나 높은 사다리차 위에 상륙한 뒤 소방관들이 현수막을 펼치는 모습을 물끄러미 지켜봤다.

흰머리수리는 미국의 국조이며 북아메리카에 서식하는 유일한 독수리기도 하다. 앤도버 소방서의 제리 스트레이치 소장은 "독수리를 목격하고 현장에 있던 모두가 말을 잃었다"며 "믿을 수 없는 광경"이었다고 밝혔다.

YTN PLUS(mobilepd@ytnplus.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