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자막뉴스] 日, 투표함 분실하자 백지 투표용지로 조작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8-02-10 13:32
아베 총리가 국회를 해산한 뒤 실시된 지난해 10월 일본 국회의원 총선거

시가현의 한 선거구 개표 결과 무효표가 1236표가 나왔습니다.

이전에 치러진 세 번의 선거에서 무효표가 평균 500표 정도였던 것과 비교하면 월등히 높은 수칩니다.

하지만 집권 자민당 후보가 만5천 표 이상 차이로 승리하면서 이 무효표 문제는 아무 일 없이 넘어갔습니다.

이렇게 묻힐 뻔했던 진실은 3개월이 지나 내부자 제보를 통해 드러났습니다.

당시 선거관리위원회에 파견됐던 부근 시 공무원 3명이 짜고 꾸민 일이었습니다.

개표를 마쳤는데도 투표자 수보다 개표용지가 500표 이상 차이가 나자 여분으로 가지고 있던 백지 투표용지를 몰래 포함시켜 숫자를 억지로 맞춘 겁니다.

[마쓰야마 히토시 / 선거관리위원회 위원장 : 숫자가 맞지 않는다는 보고를 듣고 시 총무부장이 이건 안 된다고 생각해 몹시 당황했다고 합니다.]

그런데 이게 다가 아니었습니다.

백지 투표용지로 엉터리 개표를 마친 뒤 진짜 투표함 한 개가 발견된 겁니다.

조작이 탄로 날까 불안했단 이들은 결국 함에 들어 있던 진짜 투표용지를 불태워버리기까지 했습니다.

[당시 투표 용지 소각한 직원 : 선거를 잘 관리해야 하는 상황에서 큰 폐를 끼쳤습니다. 신뢰를 추락시켜 죄송합니다.]

선거가 끝나고도 여분으로 준비한 투표용지를 제대로 확인하지 않은 선관위는 뒤늦게 제도 개선에 나섰고 경찰은 해당 직원 3명에 대해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수사에 착수했습니다.

취재기자ㅣ황보연
영상편집ㅣ사이토 신지로
자막뉴스 제작ㅣ한서윤 에디터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