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예루살렘 수도 반발 "펜스-압바스 회담 무산 위기"
Posted : 2017-12-08 08:03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예루살렘 이스라엘 수도' 선언의 후폭풍으로 마이크 펜스 부통령과 마무드 압바스 팔레스타인 자치정부 수반 간 회담이 취소 위기에 처했습니다.

AP통신에 따르면 팔레스타인 집권당인 파타의 고위 인사인 지브릴 라주브는 이달 말 예정인 펜스 부통령의 팔레스타인 방문 취소를 주장했습니다.

이 같은 주장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예루살렘을 이스라엘의 수도로 공식 인정한 지 하루 만에 나왔습니다.

그러나 펜스 부통령은 압바스 수반과 회담하겠다는 입장을 고수하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백악관 관계자는 "펜스 부통령은 여전히 압바스 수반과 팔레스타인 지도자들을 만날 의사를 갖고 있으며, 회담 취소는 역효과를 낳을 것으로 생각하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