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경매 사상 최대 163캐럿 다이아몬드 378억 원에 팔려
경매 사상 최대 163캐럿 다이아몬드 378억 원에 팔려
Posted : 2017-11-15 09:26
경매에 나온 가장 큰 규모의 다이아몬드가 스위스 제네바에서 세금과 수수료를 빼고 약 3,380만 달러, 378억 원에 팔렸다고 국제 경매사인 크리스티가 밝혔습니다.

163.41캐럿으로 무결점 판정과 색상에서 최상위인 D등급을 받은 이 다이아몬드에 대해 크리스티는 "D등급 다이아몬드 경매에서 사상 최고가 기록"이라고 밝혔습니다.

이 다이아몬드는 지난해 2월 앙골라 광산에서 채굴된 404캐럿 원석을 가공한 것으로, 스위스 보석 세공사들이 비대칭 목걸이를 완성했습니다.

크리스티는 "이 특별한 보석은 장인 14명이 천700시간 동안 만들었다"고 설명했습니다.

김종욱 [jwkim@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