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호주서 코알라, 캥거루 '귀' 절단하는 범죄 빈발, 당국 수사 나서
호주서 코알라, 캥거루 '귀' 절단하는 범죄 빈발, 당국 수사 나서
Posted : 2017-11-11 10:30

오스트레일리아에서 코알라와 캥거루의 귀와 몸 일부를 절단하는 범죄가 빈발하고 있어 당국이 수사에 나섰다.

최근 오스트레일리아에서는 코알라를 비롯해 캥거루와 왈라비 등 오스트레일리아를 대표하는 동물들이 잔혹한 범죄의 희생양이 되는 일이 빈번히 일어나고 있다.

특히 지난 6일(현지 시각) 오스트레일리아 남동부 워넘불에서 귀가 잘린 채 발견된 코알라는 경찰들의 분노를 샀다. 이 사건을 두고 한 경찰관은 "최근 동물의 신체 일부를 훼손하는 역겨운 범죄가 빈번히 일어나며 골칫거리가 됐다"고 말하기도 했다.

지난 6월엔 빅토리아에서 캥거루를 죽여 의자에 묶어 놓고 의상을 입혀 놓은 엽기스러운 범죄도 발생한 바 있다.

경찰은 동물을 상대로 하는 범죄 발생이 계속해서 발생하자 "우리는 어떻게든 진실을 파헤칠 것"이라며 "그 누구도 동물을 이런 방식으로 학대할 수는 없다"며 수사 의지를 보이기도 했다.

YTN PLUS
(mobilepd@ytnplus.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