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정유라, 이르면 오늘 대면조사...송환 요건 검토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7-01-12 04:36
앵커

덴마크 구치소에서 지내는 정유라 씨가 오늘(12)이나 내일쯤 대면조사를 받습니다.

덴마크 검찰은 이 조사를 통해 정 씨를 한국으로 강제송환하는 데 필요한 법적 근거를 보강할 방침입니다.

황보선 유럽 특파원이 보도합니다.

기자

덴마크 북부 올보르 구치소.

정유라 씨는 체포 이튿날 근처 지방법원에 한 번 다녀온 것 빼고는 이 시설 밖으로 나올 일이 없었습니다.

정 씨가 결국 대면조사를 받는 날이 왔습니다.

시점은 오늘(12)이나 내일쯤인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장소는 이 구치소가 될 가능성이 큽니다.

대면조사 초점은 한국 특검이 보내온 송환요청서 내용과 정 씨의 진술을 맞춰보는 겁니다.

덴마크 검찰이 보낸 경찰관이 정 씨를 만납니다.

[무하마드 아샨 / 덴마크 검찰청 차장검사 : 정유라 씨를 송환하는 데 필요한 조건이 덴마크 법과 부합하는지 조사할 겁니다.]

덴마크 검찰은 이번 대면조사를 바탕으로 정 씨를 한국으로 송환할 법적 근거를 확실하게 다질 방침입니다.

이런 상황에 정 씨는 벌써 두 번째 변호사로 갈아탔습니다.

새 변호사 페터 마틴 브링켄베르그 씨 역시 검찰 고위직 출신의 형사소송 전문가입니다.

정 씨 측이 장기전을 염두에 두고 있음을 내비친 셈입니다.

정 씨 대면조사는 상당히 이른 시점에 이뤄진다는 점에서 덴마크 검찰의 의지를 읽을 수 있습니다.

정 씨 송환이 결정될 날도 그만큼 앞당겨질지 주목됩니다.

YTN 황보선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