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주요뉴스
    정유라, 이르면 오늘 대면조사...송환 요건 검토
    정유라, 이르면 오늘 대면조사...송환 요건 검토

    동영상시청 도움말

    앵커

    덴마크 구치소에서 지내는 정유라 씨가 오늘(12)이나 내일쯤 대면조사를 받습니다.

    덴마크 검찰은 이 조사를 통해 정 씨를 한국으로 강제송환하는 데 필요한 법적 근거를 보강할 방침입니다.

    황보선 유럽 특파원이 보도합니다.

    기자

    덴마크 북부 올보르 구치소.

    정유라 씨는 체포 이튿날 근처 지방법원에 한 번 다녀온 것 빼고는 이 시설 밖으로 나올 일이 없었습니다.

    정 씨가 결국 대면조사를 받는 날이 왔습니다.

    시점은 오늘(12)이나 내일쯤인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장소는 이 구치소가 될 가능성이 큽니다.

    대면조사 초점은 한국 특검이 보내온 송환요청서 내용과 정 씨의 진술을 맞춰보는 겁니다.

    덴마크 검찰이 보낸 경찰관이 정 씨를 만납니다.

    [무하마드 아샨 / 덴마크 검찰청 차장검사 : 정유라 씨를 송환하는 데 필요한 조건이 덴마크 법과 부합하는지 조사할 겁니다.]

    덴마크 검찰은 이번 대면조사를 바탕으로 정 씨를 한국으로 송환할 법적 근거를 확실하게 다질 방침입니다.

    이런 상황에 정 씨는 벌써 두 번째 변호사로 갈아탔습니다.

    새 변호사 페터 마틴 브링켄베르그 씨 역시 검찰 고위직 출신의 형사소송 전문가입니다.

    정 씨 측이 장기전을 염두에 두고 있음을 내비친 셈입니다.

    정 씨 대면조사는 상당히 이른 시점에 이뤄진다는 점에서 덴마크 검찰의 의지를 읽을 수 있습니다.

    정 씨 송환이 결정될 날도 그만큼 앞당겨질지 주목됩니다.

    YTN 황보선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