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주요뉴스
    뉴욕 오토 쇼에 등장한 친환경 자동차들
    뉴욕 오토 쇼에 등장한 친환경 자동차들

    동영상시청 도움말

    [앵커멘트]

    미국 3대 자동차 전시회인 뉴욕 오토 쇼가 오늘 개막했습니다.

    친환경 자동차 시장을 선점하기 위한 세계 자동차 회사들의 움직임을 뉴욕에서 김원배 특파원이 보도합니다.

    [리포트]

    독일의 벤츠사가 올해 뉴욕 오토 쇼에서 처음 공개한 전기 자동차입니다.

    우리나라의 준중형급에 해당하는 벤츠 B 클래스의 전기자동차로 내년 초 미국에서 첫 판매에 들어갈 예정입니다.

    소형차인 스마트에 이어 벤츠가 미국에서 판매하는 두 번째 전기자동차 모델입니다.

    그러나 준중형급 이상의 차로는 첫 전기자동차여서 시장의 반응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습니다.

    [녹취:오거스틴 마리오]
    "모든 주요 고속도로들에 더 많은 전기차 충전소가 있어야 하고 또한 국가가 전기차 구입에 더 많은 보조금을 지급해야 합니다."

    이번 뉴욕 오토 쇼에서 또 하나 주목할 점은 플러그인 차량의 확산입니다.

    플러그인 차량은 가정용 전기나 외부 콘센트에 플러그를 꽂아 전기를 충전해서 주행하는 하이브리드 차나 전기 차입니다.

    일본 토요타의 프리우스 하이브리드 차, 미국 GM의 쉐보레 볼트 하이브리드 차 그리고 미국 포드의 포커스 전기 차가 관심을 모았습니다.

    전기 차나 하이브리드 자동차들이 아직 대세는 아니지만 신제품과 신기술로 새로운 가능성을 꾸준히 모색하고 있습니다.

    뉴욕에서 YTN 김원배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