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산타페·소나타 22만 대 리콜"

  • 2012-07-29 02:17
  • 페이스북 보내기
  • 트위터 보내기
  • 네이트온 보내기
  • 마이피플 보내기
  • 뉴스스탠드 설정하기
  • 목록 보기
  • 인쇄하기
  • 폰트크게
  • 폰트작게
현대자동차가 산타페와 소나타 승용차의 에어벡에 결함이 발견돼 대규모 리콜에 나섰다고 미국 AP통신이 보도했습니다.

AP통신은 산타페의 경우 지난 2007년에서 2009년 사이에 제작된 산타페 20만 대 가량이 리콜 대상이며, 소나타 승용차의 경우 2012년과 2013년형 모델 2만 2,500대가 해당된다고 전했습니다.

이 통신은 또 산타페의 경우 어린이가 앉았을 때 터지지 않도록 설계된 에어벡이 60 kg 이하의 성인이 앉아도 터지지 않는다는 불만이 현대자동차에 접수됐다고 설명했습니다.

이와 함께 소나타 승용차의 경우 측면 에어벡이 경고 없이 터진다는 불만이 16건 접수됐지만 부상자는 보고되지 않았다고 덧붙였습니다.


☞ 언제 어디서나 뉴스가 궁금할 땐 'YTN 뉴스 앱'
[아이폰 APP 다운로드↓] [안드로이드 APP 다운로드↓]



YTN뉴스모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