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이명박 대통령 BBK 명함 미 법원 제출" 주장

VOD

paly

이명박 대통령이 BBK 대표이사라고 적힌 명함이 미국 법원에 소송 증거 자료로 제출됐다는 주장이 제기됐습니다.

재미 언론인 안치용 씨는 이 대통령이 'BBK투자자문회사 회장·대표이사'로 명시된 이 명함이 김경준 씨 관련 미국 소송 과정에서 지난 2008년 김 씨에 의해 미국 로스앤젤레스 법원에 제출됐다고 주장했습니다.

안 씨는 이 명함이 지난 2007년 BBK 논란이 일 당시 이장춘 전 싱가포르 대사가 공개한 것과 같다고 주장했습니다.

이 전 대사가 공개한 명함과 관련해 당시 이명박 대통령 측은 김경준 씨가 임의로 이런 명함이나 홍보물을 만들었을 수 있지만 실제 사용되지 않은 것이라고 해명했습니다.
인기정보
이슈정보
베스트클릭이슈
이시각 주요뉴스

MB·정몽구 얼마 냈나?…적십자비 무방비 노출

MB·정몽구 얼마 냈나?…적십자비 무방비 노출
[앵커] 대한적십자사가 김성주 총재의 국정감사 불출석 논란에 이어 회비 납부자들의 개인정보까지 부실하게 관리한 사실이 드러났습니다. 적십자사 공식 홈페이지를 보면 누가 얼마나 적십자 회비를 냈는지, 납부 내역을 속속들이 알수 있습니다. 박조은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대한적십자사 인터넷 홈페이지입니다. 적십자비를 내고 3~5일 뒤 본인이 직접 확인할 수 있다고 돼...
  • 인기 뉴스
  • 인기 연예·스포츠
프리미엄클릭
실시간 주요정보
YTN Application
YTN SNS
  • YTN NEWSON
  • YTN NEWS
  • YTN Science
  • YTN Weather
  • YTN Radio
  • YTN Twitter
  • YTN facebook
  • YTN ChatOn
  • YTN YouTub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