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뉴스 > 국제
    "이명박 대통령 BBK 명함 미 법원 제출" 주장

    VOD

    paly


    이명박 대통령이 BBK 대표이사라고 적힌 명함이 미국 법원에 소송 증거 자료로 제출됐다는 주장이 제기됐습니다.

    재미 언론인 안치용 씨는 이 대통령이 'BBK투자자문회사 회장·대표이사'로 명시된 이 명함이 김경준 씨 관련 미국 소송 과정에서 지난 2008년 김 씨에 의해 미국 로스앤젤레스 법원에 제출됐다고 주장했습니다.

    안 씨는 이 명함이 지난 2007년 BBK 논란이 일 당시 이장춘 전 싱가포르 대사가 공개한 것과 같다고 주장했습니다.

    이 전 대사가 공개한 명함과 관련해 당시 이명박 대통령 측은 김경준 씨가 임의로 이런 명함이나 홍보물을 만들었을 수 있지만 실제 사용되지 않은 것이라고 해명했습니다.
    이벤트 응모작
    전체보기
    인기정보
    이슈정보
    베스트클릭이슈
    이시각 주요뉴스

    "깜빡 잠들었다가"…화물칸에 갇혀 비행한 직원

    "깜빡 잠들었다가"…화물칸에 갇혀 비행한 직원
    [앵커] 미국에서 여객기가 이륙했다가 화물칸에 사람이 갇힌 사실이 확인돼 긴급 회항하는 소동이 빚어졌습니다. 이 사람은 어쩌다 화물칸에 타게 됐을까요? 전준형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한 남자가 911에 전화를 걸어 긴박하게 구조를 요청합니다. [인터뷰:911 통화 내용] (911입니다.) "여보세요? 제가 비행기에 갇혔어요. 일하고 있었는데 지금은 비행기 안이에요." 비행기에...
    • 인기 뉴스
    • 인기 연예·스포츠
    프리미엄클릭
    실시간 주요정보
    DMB 프로야구
    이슈&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