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메르스 의심 10명 '최종 음성'...외국인 10명 소재 파악 주력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8-09-12 18:24
앵커

메르스 환자가 발생한 지 닷새째인 오늘까지 다행히 추가 환자는 나오지 않고 있습니다.

또 메르스 환자와 접촉한 뒤 의심 증상을 보인 접촉자 11명 중 10명이 최종 음성 판정을 받아 격리가 해제됐으며 1명도 1차 검사가 음성으로 나왔습니다.

메르스 환자가 치료받는 서울대병원에 나가 있는 취재기자를 연결합니다. 이승윤 기자!

메르스 의심 환자가 1명 추가됐는데, 다행히 1차 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요?

기자

네, 그렇습니다.

메르스 확진 환자와 같은 비행기를 탔던 단순 접촉자 1명이 가벼운 메르스 의심 증세를 보였는데 1차 검사에서 음성이 나왔습니다.

앞서 메르스 확진 환자의 밀접 접촉자 1명과 단순 접촉자 9명이 최종적으로 음성 판정을 받아 격리에서 해제돼 귀가했습니다.

또 확진 환자와 아무런 연관이 없는 내국인 여성이 두바이를 다녀와서 메르스 의심 증세를 보여 서울의료원으로 이송돼 1차 검사를 받은 결과 음성 판정이 나왔고, 현재 2차 검사 결과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이런 가운데 보건당국은 확진자와 접촉한 외국인 115명 중 아직도 연락이 되지 않는 10명의 소재 파악에 주력하고 있습니다.

특히 외국인 여행자들은 숙소만 적어둬서 동선 파악이 어려운데, 격리 대상은 아니지만, 담당 공무원에게 매일 체온 등 건강 상태를 전화로 보고하는 '능동형 감시'는 받아야 합니다.

확진 환자가 병원에 갈 때 이용한 택시를 그 이후에 탄 승객 27명의 행방은 모두 파악됐고 의심 증세도 없는 것으로 확인돼 단순 접촉자로 관리하고 있습니다.

보건당국은 확진자가 쿠웨이트를 출발해 두바이로 갈 때 같은 항공기에 탄 한국인 6명 중 5명이 입국해 1명은 밀접 접촉자, 4명은 단순 접촉자로 관리 중입니다.

지금까지 집계된 밀접 접촉자는 21명, 단순 접촉자는 435명입니다.

쿠웨이트 현지에 있는 접촉자 19명은 음성 판정을 받았지만, 밀접 접촉자 4명, 단순 접촉자 9명이 판정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보건당국은 국민 보호와 감염원 추적을 위해 질병관리본부 1명, 민간 전문가 1명을 쿠웨이트로 파견할 예정입니다.

메르스 확진 판정을 받고 서울대병원에서 격리 치료받고 있는 60대 남성은 현재 거동이나 의사소통에 문제가 없고 상태에도 큰 변화가 없습니다.

질병관리본부는 환자 상태가 위중하지 않고 혈압과 호흡이 안정적이라고 전했습니다.

지금까지 서울대병원에서 YTN 이승윤[risungyoon@ytn.co.kr]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