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좋은뉴스] 아버지 '가장의 무거운 짐' 위로한 딸의 선물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8-08-16 06:28
평생 비행기를 딱 두 번 타 본 아버지를 위해 뜻깊은 여행을 선물한 막내딸이 있습니다.

열심히 아르바이트해서 모은 돈으로 아버지와 20일간 유럽여행을 떠났는데요.

그 주인공, 만나보시죠.

여행을 좋아해 수시로 짐을 챙겨 떠나곤 한다는 장민경 씨.

이번 여름은 아버지와 함께였습니다.

평생을 한 집안의 가장으로 무거운 짐을 지고 살아왔던 아버지에게 큰 선물을 하고 싶었다는데요.

스페인 바르셀로나를 시작으로 포르투갈의 리스본, 체코 프라하로 이어지는 여행 기간 내내, 아버지는 소년 같은 웃음을 보이며 즐거워하셨다고 합니다.

온종일 함께 다니며 진솔한 대화도 나눌 수 있었다는 부녀.

장 씨는 아버지에 대해 새롭게 알게 된 부분이 많아 행복이 2배였다고 말하는데요.

여행 기간 내내 서로를 챙겨줬던 부녀의 마음이 참 따뜻하게 전해져 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