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좋은뉴스] 꿈 전하는 '인형 배달부'의 특별한 선행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8-06-28 15:29
20년 넘게 인형을 만들어 온 박성일 대표.

평창 올림픽 마스코트였던 '수호랑'과 '반다비' 제작사의 대표입니다.

그에겐, 본업과 별개로 정성을 쏟는 일이 하나 더 있는데요.

아이들이 보낸 그림 편지를 인형으로 구현해 선물하는 '나만의 인형 기부 프로젝트'입니다.

그 시작은 4년 전, 암 투병 중이던 박 대표 부인의 '제안'이었는데요.

같은 병원, 어린이 환자들에게 힘을 주기 위해 아이들이 그린 그림으로 인형을 만들어 선물했습니다.

박 대표는 재작년, 아내가 떠난 이후에도 아내의 뜻을 지키기 위해 이 일을 계속하고 있는데요.

힘든 투병 생활을 이어가는 아이들에게 희망이 되길 바랍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