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경의중앙선, 낙뢰로 일부 구간 운행 지연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8-05-17 09:02
앵커

오늘 새벽 경기도 남양주시 팔당역에 낙뢰가 떨어지면서 열차 운행이 한때 지연됐습니다.

코레일이 조금 전에 복구를 완료했는데 완전히 정상화될 때까지는 조금 더 걸릴 것으로 보입니다.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김영수 기자!

사고 소식 전해주시죠.

기자

오늘 새벽 4시 반쯤 경의중앙선의 망우역에서 팔당역 사이 선로에 갑자기 전기공급이 중단됐습니다.

밤사이 많은 비와 함께 낙뢰가 떨어진 것이 원인으로 추정됩니다.

열차 운행이 지연되면서 승객들은 코레일이 준비한 셔틀버스를 타고 이동하는 등 큰 불편을 겪었습니다.

코레일이 작업 3시간여 만인 7시 40분쯤 복구를 마쳤습니다.

조금 전인 8시 10분부터는 양방향 열차 운행이 가능해졌다고 코레일 측이 밝혔습니다.

다만 열차가 완전히 정상적으로 운행되려면 시간이 조금 더 걸릴 것으로 보입니다.

앵커

밤사이 또 다른 비 피해는 없었나요?

기자

일단 밤사이 집계된 전국 통계 먼저 말씀드리겠습니다.

어제부터 오늘 새벽까지 한 명이 숨지고 1명이 실종된 상태입니다.

어제 서울 정릉천에서 자전거 타던 시민이 불어난 물에 휩쓸렸다가 구조됐지만 숨졌습니다.

또 경기도 용인에서 실종된 시민은 아직 발견되지 않고 있습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오늘 아침 7시부터 범위를 넓혀서 수색을 재개했습니다.

또 넘어진 나무를 제거하는 등 전국에서 모두 70건의 안전조치가 있었고

물이 고인 고였다고 소방서로 신고가 들어온 것도 70여 곳이 넘었습니다.

오늘도 비가 예보돼있는 만큼 교통사고나 불어난 강물에 휩쓸리는 사고에 주의해야 할 것 같습니다.

지금까지 사회부에서 YTN 김영수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