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문무일 발언은 변명"..."외압인지는 불분명"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8-05-17 01:20
문무일 검찰 총장의 수사 외압이냐 아니냐, 이 문제를 두고 정치권에서도 의견이 분분합니다.

경찰 출신 표창원 더불어민주당 의원, 검찰 출신 이용주 민주 평화당 의원의 말 들어보겠습니다

[표창원 / 더불어민주당 의원 (tbs '색다른 시선, 김종배입니다') : 문무일 총장 스스로가 정한 원칙에 위배되었죠. 문무일 총장의 말은 변명 같이 들리고 실제로는 권성동 의원이 그냥 국회의원이 아니라 국회 법제사법위원장이란 말이에요. 검찰과 법무부에 대한 막강한 감독권한, 결정권한, 문무일 총장의 인사청문회 역시 권성동 위원장 주관 하에 열렸던 것이고요. 그리고 권성동 위원장은 검사 출신이고 그동안 박근혜 정권, 이명박 정권 하에서 검찰에 상당한 영향력을 행사했던 사람이죠. 그렇다 보니까 문무일 총장의 이야기가 우리가 이해하기 어렵고, 특별한 권성동 지키기, 권성동 의원만을 위한 압력이고 무리한 언행이다, 이렇게 이해가 되고 있습니다.]

[이용주 / 민주평화당 의원 (MBC '이범의 시선집중') : 이런 것들이 사실 제대로 밖으로 드러나고 있다는 걸 본다면 더 이상 수사과정에 외압이 통할 수 있는 그런 시대는 아니지 않나 라는 생각을 합니다. 문무일 총장이 이번 수사에 있어선 원래는 수사지휘를 하지 않겠다, 관여하지 않겠다 라고 했는데 최근에 논란을 보면 특정 의원이라든지 대검 관계자들에 대한 수사 부분에 있어서 일정하게 의견을 내고 있다고 봅니다. 단지 그런 부분들이 검찰총장으로서 당연히 관여해야 되는 범위 내의 것인지 아니면 그것을 넘어서는 수사외압에 관한 부분인지에 대해선 현재 언론에 나와 있는 것만으로 명확히 판단하기 어렵다, 이렇게 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