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좋은뉴스] 화재 신고하고 진화까지...'든든한 집배원'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8-05-11 06:45
업무를 보던 집배원이 우연히 화재를 목격했습니다.

119에 즉시 신고한 뒤 혼자서 초기진화에 나서 확산을 막았는데요.

그 주인공 화면으로 만나보시죠.

경남 사천 우체국 소속 오성두 집배원.

오 씨는 지난 4일 사천시에서 집배 업무를 하다 주택 근처에서 불길이 치솟는 것을 목격합니다.

지체없이 신고한 오 씨, '불이야!"라고 외쳐봤지만 아무도 달려오지 않았습니다.

불길이 번지려 하자 혼자 뛰어다니며 10여 차례나 양동이에 물을 담아 나르면서 확산을 막았는데요.

119 소방대원이 도착할 때까지 쉬지 않고 혼자서 땀을 흘리며 대형화재로 번지는 걸 막아낸 것입니다.

올해로 22년차, 베테랑 집배원인 오 씨는 수년 전에도 집배업무를 보다 고독사한 홀몸노인을 발견해 신고하기도 했는데요.

바쁜 업무 중에서 늘 이웃에게 관심을 놓지 않는 모습이 참 든든하게 느껴집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