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올해 서울 모든 유·초·특수학교에 공기정화장치 설치
Posted : 2018-04-17 15:09
서울시교육청이 학교 교실 미세먼지 농도를 보통 수준인 '70㎍/㎥ 이하'로 억제하기로 했습니다.

서울시교육청은 오늘 이런 내용의 학교 미세먼지 종합관리대책을 발표하고 올해부터 2020년까지 460억여 원을 투입하기로 했습니다.

교육청은 유치원과 초등학교, 특수학교 일반교실 가운데 공기정화장치가 없는 만3천여 곳 전체에 올해 안에 공기정화장치를 설치할 계획입니다.

서울시교육청 관계자는 교실넓이의 1.5배 정도 범위를 정화할 수 있는 30평형 청정기를 보급할 계획이라고 말했습니다.

교육청은 또 공기정화장치가 없는 중·고등학교 596곳에는 학교당 정화장치 2대를 지원하기로 했습니다.

이와 함께 미세먼지 오염원 제거를 위해 올해부터 전체 공립초 1학년 학급에 매월 10만 원씩 청소비를 지원하고 내년에는 2학년에도 청소비를 주기로 했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