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경찰, 제주도 게스트하우스 살인 용의자 공개수배 '최고 500만원'
경찰, 제주도 게스트하우스 살인 용의자 공개수배 '최고 500만원'
Posted : 2018-02-13 15:55

오늘(13일) 제주동부경찰서가 제주도 게스트하우스 20대 여성 투숙객 살해 사건을 공개수사로 전환하며 유력한 용의자의 신상 정보를 공개했다.

경찰은 사망한 투숙객 A 씨(26·여)를 살해한 혐의를 받는 한정민 씨(32)를 공개 수배했다. 경찰에 따르면 한 씨는 신장 175~180cm의 건장한 체격으로 지난 8일~10일 검은색 계통의 점퍼에 빨간색 상의와 청바지를 입고 있었다.

지난해 7월 같은 게스트하우스 투숙객을 준강간한 혐의로 기소되어 제주지방법원에서 재판을 받고 있던 한 씨는 A 씨 사망이 알려진 지난 10일 오후 8시 35분 제주공항을 통해 경기도로 달아난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한 씨의 소재를 제보하는 이에게 최고 500만 원의 현상금을 내건 상태다. 검거보상금은 신고 내용의 기여도 등에 따라 달라질 수 있다.

신고는 국번 없이 112 또는 제주동부경찰서 전담팀(064-750-1599, 010-7570-4848)으로 하면 된다.

YTN PLUS 김성현 기자 (jamkim@ytnplus.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