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좋은뉴스] 할아버지 의사들의 장난감 무료 치료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8-02-13 06:40
공학도 출신의 교수들이 의기투합해 장난감 병원을 만들었습니다.

공학도에서 의사로 변신한 어르신들의 활약, 화면으로 함께 확인해 보시죠.

인천 남구에 위치한 '장난감 병원'입니다.

이곳에선 5명의 장난감 의사들이 고장 나거나 못 쓰게 된 장난감을 치료하고 있는데요.

지난 2011년 인하공업전문대 교수 출신 김종일 이사장이 은퇴한 뒤 동료 교수들과 의기투합해 만든 곳입니다.

어린이들을 위해 장난감을 무료로 수리해주는 이 곳에는 하루에 택배 상자 20여 개가 도착하고 있는데요.

모든 진료는 실명제로 운영되고 1인당 하루 10개씩 장난감을 고치고 있습니다.

누군가 시키지도 않았고, 돈을 받지도 않지만 동심을 수리하는 게 가장 큰 보람이라는 어르신들.

아이들에게는 최고의 선물이 될 것 같네요.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