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좋은뉴스] 고물 주워 이웃 돕는 70대 장애인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8-01-30 06:07
추운 날씨지만 하루도 거르지 않고 폐지를 모으는 70대 지체장애인이 있습니다.

자신도 넉넉지 않지만 어렵게 모은 돈으로 어려운 이웃을 먼저 챙기고 있는데요.

그 주인공, 함께 만나보시죠

충북 옥천군 청산면에 사는 77살 이기태 씨.

젊은 시절 방앗간 일을 하다 손가락을 잃고 장애를 갖게 됐는데요.

심부전증을 앓고 있는 아내를 돌보면서 할 수 있는 직업을 찾다 20년째 폐지를 모으고 있습니다.

새벽에 집을 나서 폐지를 주우면 한 달에 버는 돈은 약 20만 원 남짓.

어렵게 번 이 돈으로 할아버지는 홀몸노인이나 소년소녀가장에게 라면을 한 상자씩 선물하고 있습니다.

어려운 이웃들이 따뜻한 겨울을 보내는데 보탬이 되고 싶은 할아버지의 마음이었는데요.

나보다 못한 이웃을 먼저 생각하는 작은 나눔이 보는 사람의 마음까지 훈훈하게 만들어주고 있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