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檢, 'MB 집사' 김백준 오늘 오후 다시 소환
檢, 'MB 집사' 김백준 오늘 오후 다시 소환
Posted : 2018-01-13 10:06
이명박 정부 당시 국가정보원으로부터 특수활동비를 상납받은 혐의를 받는 김백준 전 총무기획관을 검찰이 다시 부릅니다.

서울중앙지방검찰청은 김 전 기획관에게 오늘 오후 2시 검찰에 출석하라고 통보했습니다.

김 전 기획관은 어제 검찰에 소환을 통보받았지만 불응했습니다.

이명박 전 대통령의 최측근으로 불리는 김 전 기획관은 청와대에 근무하면서 국정원 특수활동비를 불법으로 건네받은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같은 혐의를 받는 김희중 전 대통령 제1부속실장과 김진모 전 민정2비서관은 어제 오전 피의자 신분으로 출석해 새벽까지 조사를 받고 귀가했습니다.

검찰은 어제 이들 세 사람의 자택과 사무실 등을 압수수색했습니다.

검찰은 김 전 기획관 등을 상대로 국정원 특활비가 불법으로 전달된 과정에 이 전 대통령이 개입했는지도 들여다 볼 예정입니다.

양일혁 [hyuk@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