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좋은뉴스] 순직 아들 기리며 기부한 '소방관 아버지'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8-01-04 06:44
대 이은 소방관 가족의 기부가 감동을 주고 있습니다.

퇴직 소방관인 아버지가 시민의 목숨을 구하다 순직한 소방관 아들의 뜻을 기리기 위해 뜻깊은 기부를 실천했는데요. 그 사연, 화면으로 만나보시죠.

31년간 소방관으로 근무하다 지난 2014년 정년퇴직한 강상주 씨.

지난 2일, 자신의 이름으로 1억 원, 아들의 이름으로 1억 원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했습니다.

강 씨의 아들 기봉 씨는 2015년 울산의 119 구급대원에 합격했는데요.

2016년 10월 태풍 차바가 왔을 당시 불어난 강물에 고립된 주민을 구조하다 순직했습니다.

아들을 가슴에 묻은 강 씨는 아들과 함께할 수 있는 일을 고민했는데요.

생전에 비영리단체 여러 곳에 정기 후원을 하고, 남을 돕는 데 열심이었던 아들의 뜻을 기리기 위해 기부를 택했습니다.

살아생전에도, 순직한 이후에도 오직 이웃만을 생각하는 소방관 부자의 '아름다운 기부'

우리 사회를 비추는 따뜻한 등불이 되고 있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