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좋은뉴스] 무료 진료 31년...'나눔과 사랑'의 요셉의원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8-01-03 06:40
무려 31년간 64만 명의 '가난한 이웃'을 무료로 돌봐 준 병원이 있습니다.

'가난하고 아픈 이들의 천국'이라 불리는 '요셉 의원' 이야기인데요. 그 사연, 화면으로 소개합니다.

서울 영등포구 판자촌 한가운데, 노숙인이나 쪽방촌 주민 등 우리 사회의 약자들을 위한 무료 자선 병원이 있습니다.

요셉의원은 정부의 지원금 없이 자체 후원금만으로 운영되고 있는데요.

지금까지 약 64만 명을 무료 진료했고, 매년 1만여 명에게 무료 급식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병원에 상근하는 의사는 1명뿐이지만, 100여 명의 전문의가 요일을 정해 돌아가며 자원봉사를 하고 있는데요.

의료진 외에도 약 2,000여 명의 자원봉사자가 청소와 안내 무료급식을 돕고 있습니다.

어려운 이웃들의 든든한 버팀목 역할을 하는 요셉 의원.

가장 낮은 곳에 실천해 온 인술이 가난하고 아픈 이들의 무너진 삶을 다시 일으켜 세워주고 있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