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양심 불량 인정?" 이틀 연속 인도 점령한 '불법 주차' 차량
"양심 불량 인정?" 이틀 연속 인도 점령한 '불법 주차' 차량
Posted : 2017-12-07 17:55
(▲ 6일 포착된 문제의 차량)

인천 부평구 부평고등학교 앞 인도의 '불법주차' 차량이 이틀 연속 같은 자리에서 시민들의 길을 막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6일 오전 인천 부평구 부평고등학교 정문 앞 인도 위, 검은색 불법주차 차량 한 대가 포착됐다.

특히 이날 아침 이 차량을 발견한 한 시민이 차에 쌓인 눈 위에 '양심 불량 인정?'이라고 써넣은 사실이 알려지며 화제가 되기도 했다.

"양심 불량 인정?" 이틀 연속 인도 점령한 '불법 주차' 차량


"양심 불량 인정?" 이틀 연속 인도 점령한 '불법 주차' 차량

(▲ 7일에도 여전히 같은 자리에 있는 차량)

그런데 이 차량은 그다음 날인 7일 오전에도 여전히 같은 자리에 불법주차를 해놓아 눈살을 찌푸리게 했다. 하루가 지나 눈이 녹았는지 '양심 불량'이라는 글씨는 지워진 상태였다.

특히 이 불법주차 차량은 고등학교 앞 횡단 보도를 가로막고 주차돼 등교하는 학생들이 도로를 무단횡단 하는 위험한 상황까지 발생한 것으로 전해졌다.

도로교통법 제32조 정차 및 주차의 금지 1호는 교차로·횡단보도·건널목이나 보도와 차도가 구분된 도로의 보도에서의 주차를 금지하고 있다. 이를 어길 시 도로교통법 제156조에 따라 20만 원 이하 벌금이나 구류 또는 과료에 처할 수 있다.

YTN PLUS
(mobilepd@ytnplus.co.kr)
[사진 출처 = 뉴시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