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좋은뉴스] 5명에게 새 생명 주고 떠난 20대 청년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7-10-25 15:35
뇌사 판정을 받은 20대 청년이 다섯 명에게 새 생명을 나눠주고, 세상을 떠났습니다.

한남 대학교에서 융합디자인을 전공하던 21살 유한솔 씨가 쓰러진 건 군 입대를 사흘 앞둔, 지난 14일.

갑작스러운 뇌혈관 장애에 유씨는 결국, 깨어날 수 없다는 판정을 받게 되는데요.

청천벽력 같은 소식에 절망한 부모님은 고민 끝에, 장기 기증을 결정합니다.

평소, 착한 삶을 살려고 애썼던 아들을 그냥 보낼 수 없었기 때문인데요.

이름도 모르는 이웃에게 새 생명과 함께 행복한 삶을 안겨주고 떠난 고 유한솔 씨.

그를 기억하는 모든 이들의 마음속에 영원히 살아 숨쉬기를 기원합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