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좋은뉴스] 고열 앓는 아기 살린 도로 위 '1m의 배려'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7-09-11 06:32
고열에 시달리는 아기를 태운 차가 차량 정체 때문에 움직이지 못하고 있었는데요.

경찰의 신속한 대처와 시민들의 협조로 무사히 병원에 도착할 수 있었습니다.

당시 상황, 화면으로 함께 확인해 보시죠.

지난달 16일, 강남순환도로입니다.

차량정체가 심한 상황에서 112신고가 접수됩니다.

고열에 시달리는 생후 7개월 된 아기를 태우고 병원으로 향하는 상황, 그런데 차량정체가 심해 꼼짝할 수가 없다는 것이었습니다.

신고를 들은 경찰관은 터널 안에 있던 아기를 데려왔고, 순찰차에 태워 병원으로 향했는데요.

꽉 막힌 도로를 뚫고 가기 위해 사이렌을 울리며 시민들의 협조를 구합니다.

다행히 한 쪽으로 피해주시는 시민들, 하지만 요금소를 지나자 다시 옴짝달싹 할 수 없었는데요.

이번에는 차에서 내려 직접 시민들에게 양해를 구하고 길을 열어갔습니다.

그렇게 하기를 수차례, 마침내 인근 병원 응급실에 도착할 수 있었는데요.

꽉 막힌 도로에서 1m씩 비켜준 시민들의 배려로 아기는 무사히 치료를 받고 퇴원할 수 있었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