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주요뉴스
    '졸음운전' 경부고속도로 사고 버스 기사 구속
    '졸음운전' 경부고속도로 사고 버스 기사 구속

    동영상시청 도움말

    경부고속도로에서 졸음운전으로 연쇄 추돌사고를 내 2명을 숨지게 하고 10여 명을 다치게 한 혐의를 받는 버스 기사가 구속됐습니다.

    서울중앙지법은 범죄사실이 소명되고 도망할 염려가 있다며 51살 김 모 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발부했습니다.

    김 씨는 지난 9일 경부고속도로에서 버스를 몰고 가다가 앞서가던 승용차를 들이받아 연쇄 추돌사고를 내 50대 부부를 숨지게 하고 10여 명을 다치게 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앞서 김 씨는 두 차례 경찰 조사에서 모두 졸음운전을 한 것 같다고 진술했습니다.

    경찰은 버스 업체가 법에서 보장한 휴게 시간을 준수했는지와 차량 수리비를 기사들에게 떠넘겼다는 의혹에 대해서도 수사를 벌이고 있습니다.

    김영수 [yskim24@yt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