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위안부 알리려 6천 km 미국 자전거 횡단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7-06-27 06:27
대학생 2명이 자전거로 80일간 미국 횡단에 나섭니다.

위안부 할머니들의 아픔을 알리기 위해서라고 하는데요.

지난 23일 우리 대학생 2명이 미국 캘리포니아 주 글렌데일 시에 있는 '평화의 소녀상'에서 출정식을 열었습니다.

이들은 80일 동안 총 6천km를 자전거로 달리며 위안부 할머니들의 고통과 실상을 미국 시민들에게 알릴 예정인데요.

미국 횡단 여정은 SNS를 통해 중계할 예정이고, 주요 도시에서 열리는 수요 집회에도 참석할 계획입니다.

우리 대학생들의 미 대륙 자전거 횡단은 2015년부터 시작돼 벌써 3년째 계속되고 있는데요.

위안부 피해를 알리기 위한 두 청년의 당찬 도전을 계속 응원하겠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