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좋은뉴스] 전신마비 장애인이 부르는 '희망의 노래'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7-06-16 06:27
대중의 큰 사랑을 받았던 가수가 불의의 사고로 전신 마비 장애인이 됐습니다.

그 절망이 얼마나 컸을지 짐작조차 하기 힘든데요.

다시 음악을 통해 희망을 나누고 있는 사연이 감동을 주고 있습니다.

그 주인공 함께 만나보시죠.

그룹 '더 크로스'의 멤버 김혁건 씨.

지난 2005년 '돈 크라이'라는 곡으로 많은 사랑을 받았었는데요.

2012년 불법 유턴 차량에 부딪혀 전신마비 환자가 됐습니다.

다시는 노래 할 수 없을 거라는 절망도 그의 재활 의지를 꺾을 수 없었는데요.

서울대 연구팀이 개발한 '복식호흡장치' 덕분에 다시 노래할 수 있게 된 그는 자신의 경험을 같은 처지의 장애인들과 나누기로 합니다.

마비 장애인과 시각장애인을 위해 자신의 사연을 오디오 북으로 펴냈고, 구청이나 병원을 찾아다니며 장애인과 환자들을 위한 음악교실과 공연을 이어가고 있는데요

다시 노래할 수 있다는 게 기적이라고 말하는 김혁건 씨.

그가 걸어 온 삶의 흔적이 많은 장애인에게 희망의 길이 되고 있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