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영상] SNS 스타 등극한 71세 할머니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7-03-16 06:32
나이가 들수록 젊은 세대와 소통이 어렵다고 말하는 분들이 많습니다.

하지만 지금 소개할 이 할머니, 일흔이 넘은 나이에도 유튜브 방송에 출연하며 SNS 스타로 인기를 끌고 있는데요.

그 주인공, 화면으로 함께 만나보시죠.

구수한 전라도 사투리로 손톱에 매니큐어 바르는 법을 설명하는 주인공.

친구의 칠순잔치에 가기 위해 네일아트에 처음 도전한 박막례 할머니입니다.

71세의 나이, 파스타를 만들고 요가를 배우는 등 평범한 할머니의 일상을 그대로 유튜브 방송으로 전하고 있는데요.

모든 게 첫 경험인 좌충우돌 경험담을 구수한 입담과 함께 전해 조회 수 100만 회를 훌쩍 넘길 만큼 큰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50년 넘게 식당을 운영하면서 2남 1녀를 키운 박 할머니.

지난해 말 의사로부터 치매를 주의하라는 소견을 들었고, 치매를 예방하자는 손녀딸의 설득에 넘어가 방송을 시작했는데요.

방송을 도와주는 손녀딸과의 관계가 더욱 돈독해진 것도 큰 기쁨 중 하나였습니다.

인생을 즐기시는 모습이 너무나 행복해 보이시는데요. 박막례 할머니를 보면서 그야말로 나이는 숫자에 불과하다는 생각이 드네요.
댓글등 이미지 배경